您现在的位置是:畏敌如虎网 > 娱乐

가나전이 코 앞인데…‘근육 부상’ 김민재 이틀 연속 훈련 불참

畏敌如虎网2023-12-11 17:57:28【娱乐】0人已围观

简介축구대표팀 핵심 수비수 김민재(오른쪽)가 우루과이전 도중 입은 부상으로 인해 이틀 연속 축구대표팀 훈련에 불참했다. [연합뉴스]아프리카의 복병 가나와의 카타르월드컵 본선 맞대결을 주식 단타 수익

축구대표팀 핵심 수비수 김민재(오른쪽)가 우루과이전 도중 입은 부상으로 인해 이틀 연속 축구대표팀 훈련에 불참했다. [연합뉴스]

축구대표팀 핵심 수비수 김민재(오른쪽)가 우루과이전 도중 입은 부상으로 인해 이틀 연속 축구대표팀 훈련에 불참했다. [연합뉴스]

아프리카의 복병 가나와의 카타르월드컵 본선 맞대결을 이틀 앞두고 축구대표팀 수비 기둥 김민재(나폴리)의 경기력에 빨간 불이 켜졌다. 지난 25일에 이어 26일 훈련도 불참하면서 몸 상태가 정상이 아니라는 시그널을 줬다.

대한축구협회 관계자는 26일 “김민재가 앞서 우루과이와 경기 도중 입은 부상으로 통증을 호소해 훈련에 불참하고 휴식을 취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우루과이전 후반 상대 공격수 누녜스의 돌파를 저지하려던 김민재가 발목을 접지르며 넘어지고 있다. 뉴스1

우루과이전 후반 상대 공격수 누녜스의 돌파를 저지하려던 김민재가 발목을 접지르며 넘어지고 있다. 뉴스1

김민재는 지난 24일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우루과이와의 카타르월드컵 H조 1차전(0-0무) 도중 상대 공격수 다르윈 누녜스(리버풀)의 돌파를 저지하는 과정에서 발목을 접질러 그라운드에 넘어졌다. 한동안 일어나지 못했던 김민재는 컨디션을 회복해 경기를 끝까지 마무리했지만,가나전이코앞인데근육부상김민재이틀연속훈련불참주식 단타 수익 해당 경기 이후 부상 부위의 통증으로 인해 정상적인 훈련을 소화하지 못 하고 있다.

협회 관계자는 “김민재는 종아리 부위에 통증을 호소하고 있다”면서 “훈련장에 나오지 않고 숙소 호텔에서 휴식 및 치료를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우루과이전 부상 직후 그라운드에 쓰러져 고통스러워하는 김민재. 이후 털고 일어나 풀타임을 소화했다. 연합뉴스

우루과이전 부상 직후 그라운드에 쓰러져 고통스러워하는 김민재. 이후 털고 일어나 풀타임을 소화했다. 연합뉴스

본선 2차전 상대인 가나가 체격조건이 우수하고 스피드가 뛰어난 공격수들을 다수 보유하고 있는 만큼, 체격과 속도에서 모두 우수한 역량을 갖춘 김민재의 부상이 이번 대회 첫 승을 노리는 대표팀에 악재로 작용할 전망이다.

대표팀은 26일 미디어를 위해 훈련 초반 15분을 공개한 뒤 나머지 훈련을 비공개로 진행했다.

수비수 김민재가 우루과이 올리베라의 슈팅을 막기 위해 발을 뻗어 저지하고 있다. 연합뉴스

수비수 김민재가 우루과이 올리베라의 슈팅을 막기 위해 발을 뻗어 저지하고 있다. 연합뉴스

도하(카타르)=송지훈 기자 song.jihoon@joongang.co.kr

很赞哦!(5459)